코인카지노 “어쨌든 일을 벌인 건 엄연

코인카지노

北, 영변핵시설 가동중지는 정치적 대용단(종합)|北 최수헌 부상 유엔 기조연설..”미.일 합의 이행 주시할 것”(유엔본부=연합뉴스) 김계환 특파원 = 최수헌 북한 외무성 부상은 2일( 코인카지노현지시각) 2 .13 합의에 따른 영변 핵시설 가동중지는 한반도 비핵화를 달성하기 위한 북한의 “정치적 대용단”이라면서 미국과 일본이 어떻게 합의를 이행하는지를 주시할 것이라고 밝혔다.최 부상은 이날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62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통해 영변 핵시설 가동중단과 국제원자력

  • 코인카지노
  • 기구(IAEA) 사찰 코인카지노허용을 통해 2.13 합의에 따른 의무를 성실히 이행했다면서 “막대한 물적, 인적자원을 들여 건설한 영변 핵시설이 궁극적 해체를 목표로 무력화 단계에 들어가고 있는 것은 정치적 대용단”이라고 강조했다.그는 핵 문제는 반세기 이상 지속된 미국의 적대적 대북 정책의 산물로 한반도의 안전은 동북아는 물론 세계 평화와 안전에도 직결된다며 한반도가 긴장과 완화를 되풀이하면서 항구적 안전으로 이어지지 못하는 것은 북미 적대관계가 지속되고 있는데 따른 것이라고 지적했다.그는 “역사에서도 보이듯 제재와 압력으로는 어떤 문제도 해결될 수 없다”면서 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려는 것이 북의 시종일관될 입장이라고 설명한 뒤 비핵화는 “일방적인 무장해제가 아니라 조미 적대관계 청산, 조선반도와 그 주변에서 모든 핵 위험을 근원적으로 제거하는 비핵화”여야 한다고 주장했다.그는 이어 평양에서 열리고 있는 남북정상회담이 6.15 공동선언의 정신을 바탕으로 남북관계를 보다 높은 단계로 발전시켜 평화와 번영, 통일을 열어나가는 데 중대한 역할을 할 것이라면서 “마주 앉으면 우리 민족의 이익에 맞게 풀어나갈 수 있다는 것을 굳게 확신한다”고 말했다.한편 최 부상은 일본의 적대정책과 조총련 탄압으로 북일관계가 최악의 상황이라면서 일본이 평화헌법을 전쟁헌법으로 바꾸고 역사 왜곡에 나서는 등 군국화를 시도하고 있다고 비난했다.kp@yna.co.kr(끝)